사회


[사회] 뉴욕타임즈에 ‘강제개종 금지’ 자발적 광고

2018-11-30 09:38
조회수 19033

인권침해 심각성 인식...시민들 해외 매체에 ‘고 구지인 씨 사건’ 알려


강제로 종교를 바꾸려는 가족에 의해 목숨을 잃은 전남 화순의 고 구지인 씨의 1주기를 앞두고 여전히 기승을 부리는 강제개종의 근절을 바라는 일반 시민들이 미국의 뉴욕타임즈에 ‘강제개종 금지’ 광고를 게재했다.

종교의 자유가 보장된 대한민국에서 지난해 말 한 여성이 종교가 다르다는 이유로 납치돼 죽임을 당했지만 국내 언론은 이 사건을 ‘종교문제’, ‘가정문제’란 이유로 철저히 외면했다.

이에 따라 강제개종을 돈벌이로 하는 목사들은 여전히 이를 기획·사주하고 있으며 올해 10월 말 현재 확인된 강제개종 피해자만 137명에 달하는 등 제2, 제3의 ‘구지인 사건’이 발생할 우려가 커지고 있다.

국내와 달리 미국 등 해외언론에서는 강제개종을 심각한 인권침해 사례로 간주하고 집중적으로 구지인 씨 사망 사건을 조명했다. 실제로 구지인 씨 사망 이후 전 세계 15개국 23개 도시에서 진행된 강제개종 근절 캠페인과 결의대회가 잇따라 열렸으며 해외 33개국 언론이 이를 적극적으로 보도했다.

이에 자발적 후원자들이 구지인 씨 사망 1주기를 맞아 성금을 모아 강제개종의 심각성을 인식하는 미국의 유명 일간지를 통해 강제개종의 현황을 알리고 그 근절 대책에 동참해줄 것을 호소하게 된 것이다.

28일자(현지시간) 뉴욕타임즈에 따르면 한 여성(고 구지인 씨)이 한기총(한국기독교총연합회) 목사들이 종교적 관점을 바꾸기 위해 만들어낸 프로그램에 의해 납치됐다. 첫 납치 때 탈출해 강제개종 반대집회까지 참가했던 그녀는 두 번 째 납치됐을 때 질식사하고 만다.

이어 뉴욕타임즈는 전 세계가 종교의 자유 침해에 주목하고 있으며 종교박해로부터 보호받아야 할 사람들을 돕기 위한 노력들이 증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신문은 전시국가나 신흥 국가들에서 종교탄압이 일어나기도 하지만 케이팝(K-Pop)의 고향인 대한민국에서 강제개종에 의한 살인이 발생했다고 생각할 사람은 없을 것이라며 한기총과 강제개종에 대항하는 시위를 도울 것과 구지인 씨와 같은 희생자들의 보호에 관심을 가지고 동참해줄 것을 호소했다.

광고 후원에 참여한 기진명 한국외국인인권보호법률위원회 광주·전남지부 인권국장은 “뉴욕의 한 시민이 강제 개종 사망사건을 접한 후 Go Fund Me 사이트를 통해 모금운동을 시작했고, 저도 동참하게 됐다.”며 “구지인 씨 사망 1주기를 앞두고도 강제 개종은 여전히 기승을 부리고 있다. 광고를 통해 한국의 강제 개종 실태가 전 세계에 알려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제공 뉴욕타임즈-




     

한기총 목사님들 진짜.. 회개하세요
외국에서도 기사가 날 정도며 정말 다시 생각해봐야할 문제네요..
저번에 대규모 시위를 하는걸 봤는데 정말 깜짝 놀랐어요. 특정 종교를 믿는다고 죽이기까지 하는 그 사상이 정말 의심스럽고 이미 스러진 목숨은 누가 보상하나요? 정말 현실에서 언제까지 도망칠 수 있을까요. 한국 기독교 대표라고 하는 목사님들....?
잘못하면 회개해야지요 종교인이 먼저 바로서야하지 않겠습니까 세계가 한목소리를 냅니다 깨달으십시요
이게 아직도 처벌이 안되다니 한국정부가 착각을 하고 있군요...종교의 범법죄도 일반범법죄로 차별없이 적용하는것이 정치종교 분리 인것을...어찌 이리 무지한가요 ?
강제개종교육은 반드시 없어져야 합니다.
개종목사는 회개해야 합니다.
종교유 자유가 있는 대한민국에 세상에
이런일이 목사라는자들이 돈!돈!돈!
돈에 누려 죽겠다
죽은 쳥년을 위한다면 돈벌이 강제 개종 그만하시고 정말 회개하세요 부모를 방패막이 삼아 살인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는 당신들이 믿는 하나님이 용서하실거라 생각하나요? 아니 당신들이 믿는건 애초에 하나님을 이용한 돈벌이 수단이 목적이었죠
한기총 대단하네요 종교적이유로 하나님을 믿는사람들이 사람이 죽이다니요ㅠ
뉴욕 타임즈에서 한국 소식을 보니 참 반갑네요.... 부끄러운 소식이지만요 ㅠ 그래도 이런 것이 밝혀졌으니 다행입니다 ㅎㅎ
이러는데도 피의자측은 일부의 사건이라며
묵인하고 넘어가실 겁니까
뉴욕타임즈에 실린것이 사소하기에 이 대한민국에서 벌어진 당신네들이 말한 그 좋은 일을 가지고 뉴스를 써댓겠습니까
뭐가 옳고 뭐가 그른건지 두 눈을 가지고 사리분별 명확히 시대흐름 좀 읽으세요
종교는 자유. 나라망신임
아직도 기획 사주하는 행태를 멈추지 않고 있어서 추가 피해자가 발생할 수 있다는 사실이 너무나도 안타깝습니다.. 깨어있는 언론이라면 눈치 볼 것이 아니라 진실을 보도하고 해결을 촉구하는게 마땅하다고 생각합니다.
세상이 속히 바껴야 할텐데...ㅠ ㅠ
한기총, 개종목자 지구촌을 떠나거라~~~
사람들을 바른 길로 이끌어야하는 종교에서 이러한 일을 자행하다니..부디 정당한 처벌받고 더이상 이런 사건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랍니다..
강제개종은 살인행위입니다
자유대한민국에서 왜 종교의자유가 지켜지지않는걸까요?
사람이 할 짓, 해선 안될 짓 구분 합시다!!! 한기총, 개종 목자분들!!!
살인을부르는 가정을 파탄내는 강제개종교육은 반드시 지구상에 존재해서는 안됩니다.
양의 탈을 쓴 이리같이.. 그깟 돈이 사람 목숨보다 중요했나요??ㅠ
인권을 유린하는 "강제개종" 살인자와 같지 않는가? 법의 심판을 받아야 한다
인권유린 강제개종은 그만되어야 하고 강제개종목사들은 처벌받아야 합니다!!
강제개종...없어져라!
정신 차리기를..
마음 아픈 일이네요. 가족 뒤에 조종하는 자가 있는듯요.
넘 슬프고 가슴아픈 내용이네요 어찌 가족이 ㅠㅠ
종교계 자유가 있지요 ~~
종교의자유가있는 이 나라에서도 아직 구시대적인 마녀사냥이있다니 신기하네요
너무하네요 교회에 목사라는 분이 저런 일을 저지르고 나몰라라 하고 자기들이 안했다 피해자의 부모들이 했다고 하니 어찌 그렇게 치사할수가 있을까요 반성하고 반성해야합니다
종교의 자유는 민주주의 국가에서
기본인데 너무 안타깝습니다
기독교계 변화가 생겨났음 좋겠습니다
반성핫세요.반성
강제개종 사라져야 합니다!!
한기총과 강제개종은 없어져야 더이상 살인이 없을것같다.이게 무슨 세상에 이런일이 있는가~~~ㅠㅠ
외국에 이런 일로 기사가 나고 참 나라망신이네요
진실은 언젠가는 밝혀질텐데... 손으로 태양을 가리려하는 어리석은 개종목자들이 조금이라도 부끄러욷을 느끼셔야 할텐데...
한기총 목사님들 회개하여 하나님께
용서 받으시고 목사님 시무하는 교회
교인들 바른길로 인도하십시요
정말 나라망신이네요~~한국을대표한다는 기독교에어 어떻게 이럴수가 있죠?!!!
한기총때문에 나라망신 한 번 제대로네
심각하다 진짜.
가족 이용해서 사람죽이고, 가족들이 한일이니 오리발 빼는게 말이됨?
목사들 하는짓 너무 심각함.
평화가 아름답네요~~
대한민국 모든 여성의 인권자유를~~
평화로운 나라 기원합니다

주소: 대구 달서구 새동네로 107 예림빌딩5층ㅣTel: 1670-2012ㅣ사업자등록번호: 751-87-00190
등록번호: 대구아00073ㅣ등록일자: 2011.12.13ㅣ발행인 및 편집인 : 이종수ㅣ통신판매업신고:

copyright (c) 한국불교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