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B한국불교방송

KBB한국불교방송

HOME > 매거진 > 칼럼/기고/봉사

영덕 해맞이 조기축구회원모두가 한 마음으로 손준호 국가대표 축구선수 조기석방을 발원하면서 삼복 더위을 이겨내다.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023.08.03 15:08
조회수
1,563
  • URL 복사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785_0548.jpg
 

삼복더위 박외도-

불가마 뙤약볕 내리쪼이고

늘어진 초록 잎 새

허물 거리며

가쁜 숨 헐떡인다

 

회색 빌딩

칸칸이 설치된 에어컨

환풍구에서 열 바람나고

질주하는 차들의 매연

검은 아스팔트 끓는 지열

흑흑 숨 막힌다

 

목 타는 대지를 걸으면

그대를 향한 극심한 갈증

애타게 그려지는 그리움

계절을 마름질하는 나의 마음은

이글거리는 태양을 향하여

용오름 하나니

 

, 그리운 그대

삼복더위 속에서

거리엔 잔혹한 고독이 쌓여가고

풍성한 수확을 위해

너는 그렇게 더디오나 보다.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835_0229.jpg
영덕 해맞이 조기 축구회에서는 삼복더위에 축구를 차 기 이전에 함께 현재 영덕출신 국가대표 손준호선수의 조기석방을 한 마음으로 발원하면서 7월의 마지막 주 일요일 휴가차 들린 출향인들과 함께 36분의 축구인들이 운동장을 가득 채워 삼복더위를 이겨내며 한 게임하였다. 영덕 해맞이 조기축구회원에 등록되어있는 회원 수는 64분이지만 평소 주말과 휴일에 30명에 미치지 못하는 인원으로 경기에 임하다가 휴가철을 맞아 많은 분들이 함께 운동장에서 운동하기는 참으로 오랜만인 것 같다.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849_0164.jpg
운동 후 함께 그늘에서 땀을 식히면서 준비한 수박과 차 한 잔 하면서 축구의 고장 영덕에서 많은 축구인들이 영덕 고향을 빛내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최근 중국에 감금되어 있는 손준호선수의 조기석방을 발원하는 조기 축구인 들의 마음을 드러내었다. 영덕출신 손준호 선수는 2014년 프로축구에 데뷔해 포항과 전북 등에서 활동하였으며 지난 2020년에는 K리그1 MVP를 수상한 바 있다. 국가대표팀에서도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 2022년 카타르월드컵 16강에 기여하며 정상급 미드필더로 활약하였다. 2021년 중국 슈퍼리그로 진출, 산둥에서 활동하였으며, 지난 512일 중국 상하이 홍차오공항에서 출국해 한국으로 귀국하려다 중국 공안에 붙잡혀 구류상태에서 조사하던 중 구류기간이 만료되자 지난 17일 구속되어 있다.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863_8176.jpg

이번에 한국 국가대표 감독을 맡은 클린스만 감독도 손준호선수를 페루, 엘살바도르A매치 멤버로 발탁하며 간접지원을 했지만 별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으며 손준호선수의 동갑내기 친구 손흥민도 문자를 보내도 소식이 없다. 준호와 존호의 가족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 하루 빨리 좋은 결과를 얻고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다고 말하였다한다. 클린스만 감독도 잘 마무리돼서 9A매치에는 함께 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하였다고 한다. 이와 같이 많은 분들이 간절한 마음으로 손 선수의 석방을 발원하고 있고 영덕 해맞이 조기 축구회원들 모두도 한 마음으로 손준호 선수의 조기 석방을 발원하고 빨리 정치적으로 해결되어 손준호선수의 예전의 뛰어난 기량을 보고 싶은 마음 간절하다.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875_4695.jpg
474182f32c978819f962b1926587872f_1691042875_9972.jpg
영덕 해맞이 조기 축구회원 모두가 각자의 건강한 삶과 행복한 가정을 발원하면서 살아있으며 감사하고 운동할 수 있음에 감사한 마음을슬로건으로 불볕 삼복더위에 이렇게 축구를 통해 소통하고 화합하면서 모인 축구인 들이 오늘과 같이 함께한 영덕해맞이 조기축구회원 모두의 간절한 마음을 모아 염력을 전달한 것과 같이 700여 년 전 영덕출신 고려 말 고승 나옹왕사의 시공(時空)을 초월하여 위신력(威神力)의 가피(加被) 묘력(妙力)으로 속성취(速成就)되길 발원하면서 왕사의 깨달음의 활구(活句)에 부합(符合)하면서 드러내본다. 

 

깊고 고요해 말이 없으매 뜻이 더욱 깊었나니 

深沉無語意彌長

묘한 그 이치를 누가 감히 헤아릴 수 있겠는가 

妙理誰能敢度量

앉고 눕고 가고 옴에 다른 일 없고 

坐臥行來無別事

마음 가운데 생각 지니는 것 이루어지이다

心中持念速成就

 

영덕 해맞이 조기축구회장 철학박사 현담합장.

  • URL 복사

KBB한국불교방송 방송/신문/매거진 무단 저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업적 목적의 사용은 허용하지 않습니다.

- 출처 'KBB한국불교방송'을 반드시 표시하셔야 합니다.

KBB한국불교방송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갑니다.

제보 053-1670-2012

많이 본 매거진

인기 영상

많이 본 신문

KBB 전체 인기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