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B한국불교방송

KBB한국불교방송

HOME > 매거진 > 명언/게송

예쁜 말을 하면 기분이 좋아진다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023.02.21 13:11
조회수
2,834
  • URL 복사

f1b8763d7ee65afb2955a6389fcc89ce_1676952643_0356.jpg
"여보, 당신이 재영이 유치원에서 데리고 와줘.
난 오늘도 야근할 것 같아, 미안해."

유난히 피곤한 아내의 목소리를 전화로 듣고
아들을 유치원에서 데리고 왔습니다.
저희 부부도 다른 가정처럼 좀 더 나은 미래를 위해서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최근 야근이 늘어 피곤함에 지친 아내를 위해서
저는 오늘도 아들 녀석을 씻기고 저녁 먹이고
유치원 숙제를 차근차근 봐줬습니다.

겨우 설거지를 끝내고 한숨 돌리려고
TV를 켰는데 해외토픽에 미인대회가 나왔습니다.
마침 아내가 퇴근하여 집으로 들어오더니
화려하게 치장된 세계 각국의 미녀들 모습을 보고 있는
우리 부자를 보고서는 어이없다는 듯
한숨을 쉬었습니다.

무심코 변명하려는 순간 아들이 말했습니다.
"아빠, 미인대회라는 게 뭐야?"

순간 당황한 나는 더듬으면서 대답했습니다.
"그, 그거는 그냥 예쁘고 착한 마음을 가진
여자에게 상 주는 거야..."

나의 대답에 아들은 엄마를 보면서 말했습니다.
"그런데, 엄마는 왜 저기에 안 나갔어?"

그 말에 아내는 피곤함에 지친 표정이
단번에 사라지고 함박웃음을 지으며
아들을 끌어안았습니다. 


f1b8763d7ee65afb2955a6389fcc89ce_1676952678_6556.jpg
 

순수하고 진실한 마음 그리고 상대를 진심으로
사랑하는 마음을 담고 있으면 말 한마디에도
감동을 줄 수 있습니다.

사랑이 담긴 말 한마디,
진심이 담긴 손짓 하나로
오늘 주변 사람들에게 전해 보세요.
그 어떤 것보다 값진 선물입니다.


# 오늘의 명언
좋은 말을 남에게 베푸는 것은
비단옷을 입히는 것보다 따뜻하다.
– 순자 –
 




= 따뜻한 이야기가 담긴 꽃 한 송이를 전달합니다 =
btn_20200221_01.gif

= 따뜻한 댓글은 힘이 되는 소중한 글입니다 =
btn_20200221_03.gif

= 여러분이 있어서 오늘도 '따뜻한 하루'입니다 =
btn_20200221_02.gif

= 우리 함께, 따뜻한 세상을 만들어가요 =
btn_20221201_01.gif

  • URL 복사

KBB한국불교방송 방송/신문/매거진 무단 저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업적 목적의 사용은 허용하지 않습니다.

- 출처 'KBB한국불교방송'을 반드시 표시하셔야 합니다.

KBB한국불교방송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갑니다.

제보 053-1670-2012

많이 본 매거진

인기 영상

많이 본 신문

KBB 전체 인기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