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B한국불교방송

KBB한국불교방송

HOME > 매거진 > 명언/게송

문제 해결을 위한 지혜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023.05.16 10:05
조회수
2,912
  • URL 복사

9b7c939393d9baf5924e4ab2797628b9_1684199068_8697.jpg


일은 맺은 사람이 풀어야 한다는 뜻의
결자해지(結者解之)라는 사자성어가 있습니다.
이 사자성어는 조선 인조 때 홍만종이 지은
문학평론집 '순오지'에 나오는 격언
'결자해지 기시자 당임기종
(結者解之 其始者 當任其終)'의
일부입니다.

격언 전체를 풀이하자면
'맺은 자가 그것을 풀고,
일을 시작한 자가 마땅히 끝까지
책임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는 원인을 만든 사람에게
결과에 대한 책임이 있다는 뜻이 되고,
문제를 만든 사람이 그 문제의 해답을
제일 잘 안다는 뜻도 됩니다.

우리가 살면서 생기는
많은 다툼과 사건 중 원만히 풀리지 않고
파국까지 가는 데에는 세 가지 이유가
있다고 합니다.

첫째, 맨 사람이 풀기를 싫어하는 경우,
둘째, 다른 사람이 그것을 풀다 더 헝클어 버리는 경우이고
셋째는 맨 사람이 풀려고 하는데
풀 시간과 여유를 주지 않고 다그치게 될 때
더 단단히 조여버려 도저히 풀리지 않는
파국을 맞게 되는 것입니다.

이는 문제를 만든 사람이
그것을 풀어야 한다는 대전제를 기억해
그 사람이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는
시간을 줄 수 있는 여유를 우리가 가져야 함을
깨닫게 합니다.


이제 막 사회를 경험하는 자녀들에게도
'결자해지'는 적용됩니다.
부모는 따뜻한 응원과 신뢰하며 기다려줄 뿐
인생의 몫은 자녀들 자신에게
맡기는 것입니다.

비단 자녀뿐만 아니라 어른도 때때로
자신의 문제를 누군가 대신 해결해 주기를,
기적 같은 일이 자주 생기기를
바랄 때가 있습니다.

하지만, 삶은 스스로 찾아 나서는 것입니다.
무언가 이루어지기를, 누군가 알아서
해주기를 바라지 말고 능동적인 자세로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 오늘의 명언
그곳을 빠져가는 가장 좋은 방법은
그곳을 거쳐 가는 것이다.
– 로버트 프로스트 –


= 따뜻한 이야기가 담긴 꽃 한 송이를 전달합니다 =
btn_20200221_01.gif

= 따뜻한 댓글은 힘이 되는 소중한 글입니다 =
btn_20200221_03.gif

= 여러분이 있어서 오늘도 '따뜻한 하루'입니다 =
btn_20200221_02.gif

= 우리 함께, 따뜻한 세상을 만들어가요 =
btn_20221201_01.gif

 

  • URL 복사

KBB한국불교방송 방송/신문/매거진 무단 저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업적 목적의 사용은 허용하지 않습니다.

- 출처 'KBB한국불교방송'을 반드시 표시하셔야 합니다.

KBB한국불교방송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갑니다.

제보 053-1670-2012

많이 본 매거진

인기 영상

많이 본 신문

KBB 전체 인기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