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B한국불교방송

KBB한국불교방송

HOME > 매거진 > 불교설화

달마가 가죽신 한 짝만 신고 서천으로 돌아갔다는 총령도중葱嶺途中 수휴척리手携隻履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022.09.13 10:00
조회수
522
  • URL 복사

87d5c95bf79f530f429cb5aa57aa8cd6_1663030639_7979.jpg 


사찰 벽화 대구 동화사 대웅전에 그려져있는 벽화 “달마가 가죽신 한 짝만 신고 서천으로 돌아갔다는 

총령도중葱嶺途中 수휴척리手携隻履”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든 벽화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달마대사가 소림사에서 9년 면벽수행을 마치고 달마스님이 혜가(慧可)에게 법을 천하고 돌아가시자

웅이산(熊耳山)에서 장사를 지냈습니다.

 

그 몇 해 후 위나라 사신 송운(宋雲)이라는 사람이 인도에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총령이라는 고개마루에서 쉬고 있었습니다.

 

그때 어떤 스님 한 분이 짚신 한 짝을 신고 고개를 올라 오는데 가까이 와서 보니 바로 달마스님 이었습니다.

 

벽화는 달마 스님이 짚신 한 짝을 신고 총령고개를 지나는 모습이 묘사 되었습니다.

 

송운이 "스님 어디로 가십니까?" 묻자, 달마대사가 답하길 너희 나라와는 인연이 다하여 서천으로 간다며 네가 인도로 떠날 때의 임금은 죽고 새 임금이 계실테니 안부나 전하게" 라며 말하였습니다.

 

송운이 돌아와 보니 먼저 임금은 죽고 새 임금이 천자가 되어있었습니다. 송운이 달마를 만난이야기를 왕에게 말하자 왕은 달마가 죽은지 3년이 넘었다며 그럴일이 없다고 했습니다송운의 말을 의심한 왕은 달마의 묘를 파보니 관속에는 짚신 한 짝만 덩그러니 있었습니다.


오늘 준비한 사찰벽화는 대구 동화사 대웅전에 그려져있는 벽화 달마가 가죽신 한 짝만 신고 서천으로 돌아갔다는 

총령도중葱嶺途中 수휴척리手携隻履” 이야기와 관련된 벽화였습니다.    

 

  • URL 복사

KBB한국불교방송 방송/신문/매거진 무단 저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업적 목적의 사용은 허용하지 않습니다.

- 출처 'KBB한국불교방송'을 반드시 표시하셔야 합니다.

KBB한국불교방송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갑니다.

제보 053-1670-2012

많이 본 매거진

인기 영상

많이 본 신문

  • 게시물이 없습니다.

KBB 전체 인기게시물